늦은 아침부터 비가 추적추적 내렸던 오늘 하루.
약간의 야근 후, 요즘 듣고 있는 '브로콜리 너마저'의 신보를 구입하기 위해 강남 교보문고를 찾아갔다.
회사 근처 정류장에서 버스를 타고, 넋나간 듯 있다가 무심결에 정류장 표지판을 보니 '교보생명 사거리'.
조금만 더 넋을 놓고 있었더라면 지나칠뻔 했다.
교보문고로 들어가 아무리 뒤져봐도 브로콜리가 나오지 않길래 점원에게 '브로콜리너마저는 어디있습니까' 물었더니, 이상한 사람 보듯 스윽 쳐다보더니 컴퓨터 앞으로 가 뭔가를 쳐보고는 '브로콜리너마저는 없습니다.'라고 한다. 온라인으로만 구입 할 수 있다나.
혹시나 하는 마음에 광화문 교보문고를 찾아가기 위해 강남역으로 갔다.
가는 도중에 강남역 지하상가에 신나라레코드가 있는 것을 발견.
들어갔더니 사람은 한명도 없고 나이 좀 있어보이는 가게 주인 아저씨만 계신다.
'브로콜리너마저 있습니까'라고 물었더니 어이없다는 표정으로 한참을 날 쳐다본다.
그러더니 컴퓨터 모니터를 쳐다보며 한글자 한글자 나에게 되묻는다.
결국 한 5분간 묻고 대답하고를 반복하다가 없다는 답변을 듣고 지하철 2호선에 몸을 실었다.
교대역에서 3호선으로 환승 한 뒤 다시 종로3가에서 5호선으로 갈아타고는 광화문 역에 도착했다.
혹시나 하고 가 본 광화문 교보문고, 역시나.
종로거리를 걸으며 다시 영풍문고까지 가서 브로콜리를 찾았으나 역시나 점원은 웃으며 없다는 말만 전했다.
영풍문고 앞에선 잔뜩 찌푸린 커플 남녀가 싸우고 있었다.
  1. Favicon of https://raven.tistory.com BlogIcon Raven the Revenger 2008.12.18 00:00 신고

    영풍문고 너마저

    • Favicon of https://ryuisaka.tistory.com BlogIcon RyuiSaka 2008.12.23 03:14 신고

      오프라인은 홍대쪽에 인디앨범 많이 파는 곳 빼고는 거의 없는 듯...;;

  2. Favicon of http://emulboy.com BlogIcon EmulBoy 2008.12.18 00:31

    요즘은 바로 사서 하악대며 뜯어보는 로망이 없어졌어 에잉

  3. Favicon of https://jhis.tistory.com BlogIcon Jhiz 2008.12.23 05:15 신고

    인터넷으로 주문하고 택배를 기다리며 하앍하앍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