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 815'를 기억하는 사람이 얼마나 있을까?
1998년, 불법소프트웨어의 난립으로 어려움을 겪던 '한글과 컴퓨터'가 MS에 넘어가려던 시기였다.
당시, 그 사건은 전 국민적인 관심을 불러일으키며 '한글 살리기 운동'이 벌어질 정도였다.
한글과컴퓨터는 그 어려움을 극복하고, '한글 815(1년 사용권)'를 1만원에 출시해 60만카피 이상 판매하며 정품소프트웨어 사용에 대한 경종을 울렸었다.

올해는 워드프로세서 '한글'이 출시된지 20주년 되는 해라고 한다.
한글과컴퓨터는 '한글' 탄생 20주년을 맞이해서 개인 사용자용 '한컴 오피스 2007'을 3만원대에 출시했다.(사실 3만원대라고는 하지만, 부가세 포함 39,600원이다. -_-;)
예전부터 '한글'을 구입하고 싶었지만 가격이 좀 부담스러웠던 것이 사실인데, 이번 기회에 하나 구입했다.(그 전까지는 학교 내에서 사용할 수 있는 라이센스를 사용했었다 - 개인적으로 사용하는 것은 물론 불법이다)
저렴한 가격에 '한컴 오피스 2007'을 구입하고, '한컴 오피스 2010'으로 무료 업그레이드까지 가능하다고 하니 상당히 괜찮은 조건인 것 같다.
물론 이번에 출시된 'Home Edition'의 경우 개인 사용자에 한해서 사용이 가능한 제품이다.
회사나 학교, 관공서 등에서 이 제품을 사용하는 것은 불법이니 이 점을 유념해야겠다.
개인 사용자에 한해서는 이 패키지 하나로 PC 2대까지 사용 가능하다.

혹자는 '인터넷에서 그냥 다운로드 받아서 쓸 수 있는거 뭐하러 39,600원이나 주고 사나?'라고 말할지도 모른다.
아니면 '39,600원 너무 비싸요'라고 하는 사람이 있을지도 모른다.(아니, 이런 사람 엄청 많다.)
좀 솔직해지자. 39,600원, 티셔츠 한장 안사면 된다. 그런걸 핑계라고 얘기하지는 말자.

물론, 나도 털어서 먼지 안 나오는 사람은 아니다.
하지만 자신이 구입할 수 있는 범주 내에서 하나둘씩 정품을 구입해 나간다면, 그 노력만으로도 충분히 가치 있는게 아닐까 싶다.
그동안 갖고싶던 '한글'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해서 좋긴 한데, 한글과컴퓨터 회사 사정이 어려운 것은 아닌지 조금은 걱정이 된다.
앞으로도 변함없이 'MS 워드'에 대항하는 지구상에 유일한 자국 워드프로세서로써 열심히 활약 해줬으면 좋겠다.

구입을 원하는 분들은 옥션이나 지마켓과 같은 오픈마켓에서 '한컴오피스 개인'과 같은 키워드로 검색하거나 오프라인 매장(하이마트, 이마트 등등)을 방문하면 된다.



  1. Favicon of https://emulboy.tistory.com BlogIcon EmulBoy 2009.10.16 22:06 신고

    준비된 한컴인? :)

  2. Favicon of http://naver.com BlogIcon EmulBoy 2017.01.04 13:30

    준비된 한컴인? :)

이제 복학 할 때도 되었고, 밖에서 컴퓨터 사용 할 일이 많아지기 시작해서 다시 노트북을 구입했다.
이제는 Mac이 Windows 환경보다 훨씬 편리해서 어쩔 수 없이 MacBook을 구입했다.
흰색 구형 MacBook을 구입할까 생각도 했었는데, 그건 많이 써봤으니 이번에 새로 출시 된 Unibody MacBook으로 선택했다.
이거 출시 될 때만 해도 어이 없는 가격(기존 맥북은 기본사양이 학생할인 가격으로 109만원 정도였는데, 신형은 학생할인 가격으로 199만원에 출시 되었다.)때문에 '절대 안살거야'라고 했는데...결국 이렇게 되어버렸다. -_-;
그래도 이번에 Red Wednesday행사 때 구입해서 학생할인 가격보다 약간 싸게 구입 할 수 있었다.
어쨌거나 이렇게 또 구입하게 되었으니 잘 활용해야지.
그동안 잘 썼던 iMac은 이제 곧 떠나보내야 한다. ㅠ_ㅠ

Apple에서 온 택배. 무지상자 안에 진짜 MacBook 상자가 들어 있다.


무지상자를 열면 이렇게, 흰색 MacBook 상자가 보인다.


012


미개봉 씰. Apple 제품을 새로 구입한다면 미개봉 씰을 꼭 확인해야 한다.


이 사진을 통해 상자가 딱 MacBook 사이즈임을 알 수 있다.


본체를 들어내면 이렇게 플라스틱 지지대가 위치 해 있다.


플라스틱 지지대를 들어내면 본체를 제외한 액세서리들이 나온다.


본체를 비롯한 전체 내용물. 역시나 Apple 제품답게 내용물이 단출하다.


이 검은 상자에는 무엇이 들어있을까? 최근에 Apple 제품을 구입해 본 사람이라면 대략 짐작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모든 것을 Mac으로', 제발 그랬으면 좋겠다. -_-;


검은 상자를 열면 나오는 모든 것 들. 클리닝 천, 설명서 기타 문서, 사과스티커, 설치디스크 등이다.


드디어 드러난 본체. 플라스틱 구형 MacBook과 좌우 사이즈는 완벽하게 동일하다. 달라진 점이라면 재질이 알루미늄 유니바디로 바뀌었고, 두께가 아주 조금 얇아졌고, 무게도 아주 조금 가벼워졌다는 점 정도? 액정이 켜졌을 때 환하게 빛나는 사과마크는 여전하다.


이건 하판. 구형 MacBook보다 훨씬 간결해졌다.


배터리를 빼기 위해서는 오른쪽에 위치한 레버를 눌러야 한다.


구형 MacBook처럼 배터리가 직접 밖으로 노출되는 형태가 아니라, 최근에 출시되는 휴대전화처럼 배터리는 내부에 있고 배터리 커버가 바깥을 감싸고 있는 스타일이다. 배터리 커버를 들어내면 바로 하드디스크도 보인다. 하드디스크 교체는 좀 더 용이해졌다. 다만 램 교체 시에는 나머지 하판을 들어내야한다. -_-;


1세대(2G) 아이폰과 미묘하게 매치되는 배터리. 배터리조차도 디자인이 아름답다. -_-;


이번에 출시된 MacBook에 새롭게 추가된 배터리 잔량 확인 버튼.


버튼을 누르면 배터리 잔량이 이렇게 표시된다. 배터리 잔량을 표시해주는 LED조차도 Smooth하게 켜졌다 Smooth하게 꺼진다. -_-


뚜껑을 열면 이런 모습. 개인적으로 Glossy한 액정을 좋아하기때문에 이번 MacBook의 액정이 맘에 든다. 테두리를 두르고 있는 검은색 베젤도 맘에 든다. 키보드도 검은색으로 바뀌었다.


이번 MacBook에서 새롭게 바뀐 TrackPad. 보다시피 마우스 버튼 역할을 하는 버튼들이 없다. 저 광활하게 넓은 면 전체가 터치패드가 되고, 터치패드의 아랫쪽을 누르면 눌린다. 왼쪽/오른쪽 영역이 다르기때문에 좌클릭과 우클릭도 구분 가능하다. 무엇보다도 2/3/4 손가락으로 사용 할 수 있는 멀티터치 기능이 정말 편리하다. 키보드는 아쉽게도 기본사양이라 불이 들어오지 않는다.


  1. Favicon of https://raven.tistory.com BlogIcon Raven the Revenger 2009.01.21 00:13 신고

    부럽구나. 난 싸게 넷북이나 사야겠음. ㅜㅜ

    바디는 정말 잘빠졌네. 검은색도 어울리고 =ㅅ=

    • Favicon of https://ryuisaka.tistory.com BlogIcon RyuiSaka 2009.01.21 00:47 신고

      싸게 소니 P15를 질러주는거지...
      완전 부러울 듯...ㅎㅎ;

  2. Favicon of http://emulboy.com BlogIcon EmulBoy 2009.01.21 03:11

    결국 샀군 -ㅅ- 방에 커다란 Mac은 파는건감

  3. Favicon of http://garoad.tistory.com BlogIcon 원념 2009.02.12 06:28

    부럽구나.... 해킨이나 써야지 -_-

    • Favicon of https://ryuisaka.tistory.com BlogIcon RyuiSaka 2009.02.14 01:49 신고

      난 해킨토시 설치하는 고생을 피하기 위해 리얼 맥으로 왔다네ㅎㅎ

  1. Favicon of https://raven.tistory.com BlogIcon Raven the Revenger 2009.01.16 23:55 신고

    오~ 드디어 왔군!!

    액정 크기가 시원해 보이는데? =ㅅ=

  2. ;ㅂ; 2009.01.19 21:22

    아~ 예뻐요! 근데 오즈는 인터넷이랑 같은 건가요?

    • Favicon of https://ryuisaka.tistory.com BlogIcon RyuiSaka 2009.01.19 22:30 신고

      네, OZ는 컴퓨터에서 사용하는 인터넷과 동일한 화면으로 인터넷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랍니다. ^^

결국 개봉했다;
개봉한건 일주일 넘었지만 귀찮아서 포스팅은 이제서야;;
암튼....친구가 NDSL이 너무 갖고싶고 돈은 없다길래 그냥 DJMAX 한정판 2개랑
교환해줬는데....
이건 뭐 미개봉이라도 원가 이하로 판매가 되니....
한개는 이미 원가에 팔았지만 나머지 하나는 하도 안팔려서 그냥 개봉해버렸다. ㅠ.ㅠ
덕분에 요새는 DJMAX2나 하고있는 신세;;
워낙 리듬게임은 못하는 사람이라 고생중이지만 이것도 나름 재미있는것같긴 하다.
물론 5, 6 Button으로 올라가면 손도 못대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정판 패키지, 한정판 답게 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석으로 고정된 뚜껑을 열면 이런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쪽부터 OST, 게임 UMD, 퍼즐 순서로 나열되어 있다. 이게 첫번째 레이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번째 레이어, 위에 첫번째 레이어에 있던것들을 들어내면 Visual Art Book이 나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번째 레이어, 무슨 이상한 가면같은게 들어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OST와 게임 UMD는 따로 케이스에 담겨져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게임 UMD, 한정판은 일반판이랑 다른게 뭔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OST, 아직 미개봉상태로 남아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로 케이스에 담겨진 500피스짜리 Jigsaw 퍼즐, 아직 맞춰보진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퍼즐 상자를 열어보면 이런게 나온다. 포스트 하나랑 퍼즐 쪼가리;;, 그리고 엽서처림 생긴 물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포스터는 다 펴면 이정도, 근데 저 여자분 눈이 왜 저래? 술 한잔 드셨나...풀렸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01-1 이라는 숫자가 있는걸 보면....다른 버전도 있는겐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제의 가면, NB레인저인가?? 그런게 있다는데 관심밖이라 잘 모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Visual Art Book, 이것도 별로 관심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Visual Art Book 내부를 들여다보다가 발견한것, 어딜가나 최적화가 문제구만...개발자의 눈물...남얘기같지가 않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UMD케이스 내부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UMD와 설명서를 빼면 뒤에 이런 모양이다

  1. Favicon of http://jjackq.tistory.com BlogIcon 잭크와콩나무 2007.07.19 17:29

    아깝긴 하지만
    이것저것 많으 들어가 있는거 같네?

  2. Favicon of http://emulboy.ivyro.net BlogIcon EmulBoy 2007.07.21 23:32

    가면이 제일 탐난다

+ Recent posts